홈 > 한국영화 > [신]한국영화
[신]한국영화

생일 (Birthday, 드라마, 2019) 영화 다시보기

admin 2 242068 0 1
생일 포스터확대하기
생일 (2018)Birthday평점8.5/10
드라마
 한국
2019.04.03 개봉
120분, 전체관람가
(감독) 이종언
(주연) 설경구전도연
 
 
 
 
 

"2014년 4월 이후... 남겨진 우리들의 이야기"

세상을 먼저 떠난 아들 ‘수호’ 에 대한 그리움을 안고 살아가는 '정일'과 '순남'의 가족.

어김없이 올해도 아들의 생일이 돌아오고, 가족들의 그리움은 더욱 커져만 간다.


수호가 없는 수호의 생일.

가족과 친구들은 함께 모여 서로가 간직했던 특별한 기억을 선물하기로 하는데...

1년에 단 하루. 널 위해, 우리 모두가 다시 만나는 날.

"영원히 널 잊지 않을게." 

 

★ 영상 플레이 도움말 ★ 

1. 아래 각 "영화보기" 링크 채널를 크릭하면, 해당 영상 보기 페이지가 새창으로 뜨게 됩니다. 

2. 이때 화면 위 재생버튼을 클릭하면 광고창이 뜨는데 곧바로 그 광고창을 끕니다. (2~3번까지 광고창이 뜰수 있음)

3. 이후 다시 화면위 재생버튼을 클릭하고 감상하시면 됩니다.

4. 크롬 브라우저를 사용해 주세요. 익스플로러에서 광고만 뜨고 실행이 안됩니다 

5. 화면 재생시 경우에 따라 로딩시간이 최대 30초이상 소요 되는 경우가 있습니다. 영상이 나올때까지 조금만 참고 기다리세요.

 

아래 채널중 원하시는 채널을 크릭 하세요

VSTREAM:[채널1번]  HVID:[채널1번] [채널2번]  RAPID:[채널1번]  OPENLOAD:[채널1번]

2 Comments
나는 이해가안되는 영화다. 부모인 입장에서도 특히나... 세월호에서 아이들을 잃은것은 할말이 없다. 하지만 아직까지도 세월호를 꺼낸다는 것은 말이 안된다. 살아있는 가족이 그리고 그 집에 있는 아이도 이젠 사회에서 일하는 아이들 그리고 공부하는 아이들도 있을 것이다. 형 동생 자식을 잃었다고 해서 아직까지도 회상하게 하는건 말이 안된다고 생각한다. 부모님 그리고 자식, 그리고 아내가 먼저 세상을 떠날 수 있다. 하지만 저 영화에서 나오는것처럼 하지는 않는다. 잊을껀 잊어야한다 그래야 살아있는 사람이 살 수 있는것이다. 그리고 추억을 기억하는것은 좋은것이다. 하지만 이 영화가 나오므로써 그 가족들 친구들이 그들을 다시 회상하게 된다면 꼭 좋은것인지 모르겠다.
아이을가진 부모라면 꼭 한번 보고 생각해야 될 그런 영화네요 세월호 아이들에게 명복을빕니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